조병옥 음성군수, 민선8기 2주년 맞아 현장 소통행보
조병옥 음성군수, 민선8기 2주년 맞아 현장 소통행보
별도 기념행사 대신 각계각층 주민들과 만나 민생현장 점검
  • 음성뉴스
  • 승인 2024.07.0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병옥 음성군수가 1일 민선8기 2주년 첫 일정으로 미화요원들과 커피를 나누고 있다.
조병옥 음성군수가 1일 민선8기 2주년 첫 일정으로 환경미화원의 노고를 격려했다.

조병옥 음성군수가 민선8기 취임 2주년을 맞아 지역 현장 곳곳을 방문하고 주민들의 생생한 목소리에 귀 기울였다.

조 군수는 민선8기 취임 2주년 맞는 1일 새벽 청소로 하루를 먼저 여는 환경미화원 공무직원 20여 명의 노고를 격려하면서 시작했다.

커피
음성군청 직원들에게 커피 접대하고 있는 조병옥 음성군수

또한 군청 앞에 커피 부스를 설치해 군정 발전을 위해 노력해 준 직원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출근하는 직원들에게 일일이 음료를 전달했다.

이어진 직원 정례조회에서는 “민선8기 2년간의 성과는 직원들의 노력과 열정 덕분”이라고 직원들을 격려하며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성장, 더 큰 음성’ 실현을 위해 모든 역량을 모아 줄 것”을 당부했다.

오후 일정으로는 소이면 충도1리를 찾아 농업인 마을공동급식에 참여해 마을 농업인 40여 명을 격려하고 농번기철 농가에서 겪는 고충과 생활민원을 청취했다.

농업인 마을공동급식사업은 공동급식에 필요한 재료비와 도우미 인건비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올해에는 충도1리 등 20개 마을이 참여 중이다.

조병옥 음성군수가 민원인에 커피를 접대하고 있다.
조병옥 음성군수가 민원인에 커피를 접대하고 있다.

조 군수는 주민들과 점심을 함께 하며 농번기철 인력난과 생활 불편 사항, 마을 대소사 등 주민들의 크고 작은 이야기에 귀 기울이며 격의 없는 소통을 나눴다.

또 대소 대금고등학고를 방문해 3학년 재학생을 대상으로 자신의 학창시절 꿈과 그 꿈을 이루기 위해 했던 노력을 소개하며 ‘청소년들이여, 꿈을 가져라’라는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강연에서 고3 수험생들에게 꿈과 목표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응원과 조언을 아끼지 않았고, 학생들이 조 군수에게 궁금한 점, 음성군에 바라는 점 등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며 음성군을 이끌어갈 주역인 학생들과의 소통을 마무리했다.

이어 대소면 택시업계를 방문해 애로사항과 시가지 내 교통난 문제 등 주민들이 겪는 불편 사항, 대소면에 추진되는 주요 현안 사업 등에 대한 의견을 경청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최근 버스정류소 이전으로 주민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미비한 사항이 없는지 버스정류소 이전 현장을 꼼꼼히 점검했다.

조 군수는 “민선8기 출범 2주년을 맞아 다양한 주민의 목소리를 경청하기 위해 별도의 기념행사 대신 소통하는 시간으로 하루를 보냈다”며 “앞으로도 ‘현장에 답이 있다’는 원칙을 가지고 군민과 함께하는 소통 행정을 지속해서 이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조 군수는 소상공인, 기업체 근로자 등 다양한 주민을 현장에서 만나는 ‘찾아가는 음성군 소통사랑방’을 운영해 민생 소통 행보를 이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