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대책위원회, 중부내륙철도 지선(감곡~충북혁신도시) 건의 위해 충북도청 방문
철도대책위원회, 중부내륙철도 지선(감곡~충북혁신도시) 건의 위해 충북도청 방문
  • 음성뉴스
  • 승인 2024.05.27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군철도대책위원회가 27일 충북도청을 방문하여 중부내륙철도 지선
음성군철도대책위원회가 27일 충북도청을 방문하여 김영환 충북도지사에게 중부내륙철도 지선 건설이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협조를 구했다.

음성군 철도대책위원회(위원장 여용주, 이하 철도대책위)가 음성군 9개 읍‧면 위원장, 조병옥 음성군수와 안해성 음성군의장과 함께 27일 충북도청을 방문해 김영환 충북도지사를 만났다.

철도대책위는 충북도 접견실에서 중부내륙철도 지선(감곡~충북혁신도시) 건설이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충북도의 최우선 과제로 선정해 줄 것을 건의했다.

그러면서 서명운동을 통해 확보한 서명부를 충북도에 전달하면서 음성군의 간절한 사업 의지를 드러냈다.

음성군 철도대책위원회가 27일 충북도청에서 김영환 도지사에게 중부내륙철도 지선 건설에 협조를 구했다.
음성군 철도대책위원회가 27일 충북도청에서 김영환 도지사에게 중부내륙철도 지선 건설에 협조를 구했다.

철도대책위는 지난 3월 20일 발대식을 개최한 이후 서명운동을 추진해 2달여 만에 2만 명의 서명을 받으면서 중부내륙철도 지선에 대한 음성군민과 인근 지자체 주민들의 간절한 염원을 한데 모았다.

또한 2025년 상반기에 예정된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 고시까지 지속해서 서명운동을 추진해 나갈 계획임을 알렸다.

여용주 음성군 철도대책위 위원장은 “2달 만에 모인 2만여 명의 서명을 통해 우리 군의 간절함을 충북도에 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중부내륙철도 지선이 국토부의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같이 자리해 주신 조병옥 군수님과 안해성 의장님을 비롯한 11만 음성군민과 함께 끝까지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중부내륙철도 지선은 감곡~충북혁신도시까지의 31.7km 구간으로 이루어져 1조1천여억 원의 사업비를 통해 B/C 0.9의 경제성을 가질 것으로 분석됐으며, 지선 건설 시 지역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청주공항의 활성화와 더불어 현재 포화상태인 경부선을 분담하는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는 노선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