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품바축제 개막...익살과 해학 넘치는 프로그램 즐비
음성품바축제 개막...익살과 해학 넘치는 프로그램 즐비
  • 음성뉴스
  • 승인 2024.05.22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음성품바축제 주요 공연 무대.
이번 음성품바축제 주요 공연 무대.
음성군새마을회 및 부녀회가 개최한 사랑나눔장터 개장식
음성군새마을회 및 부녀회가 개최한 사랑나눔장터 개장식
음성품바축제 종합안내소.
음성품바축제 종합안내소.
음성품바축제 향토음식점
음성품바축제 향토음식연구회 계절김치 판매점
음성품바축제 움막하우스 짓기
음성품바축제 움막하우스 짓기
소이면 움막에서 신발로 맞추기를 하고 있는 조병옥 군수.
소이면 움막에서 신발로 맞추기를 하고 있는 조병옥 군수.

음성품바축제가 22일 음성 설성공원에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열림식에서는 극동대학교 연극연기학과 학생들의 공연과 조병옥 음성군수, 김기명 음성군축제추진위원장과 강희진 음성품바축제 기획실무위원장의 개막선언으로 제25회 음성품바 축제의 화려한 시작을 알렸다.

개막식 후 펼쳐진 불꽃놀이와 김희재 가수의 축하공연, 지난해 품바왕 김광범 품바의 공연을 보기 위해 몰려든 방문객으로 축제장은 붐볐다.

음성군 9개 읍·면 주민들은 故최귀동 할아버지의 어려운 생활상을 공유하고 나눔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 이른 오전부터 품바촌에서 품바하우스 짓기를 선보였다.

품바 하우스에서는 마을을 대표하는 품바가 상주하며 다양한 퍼포먼스와 체험 프로그램으로 관광객을 맞이한다. 방문객 누구나 품바 옷을 입고 품바 체험을 해 볼 수 있다.

지난해 선보인 7080 거리는 이번 축제에서 최귀동 시간의 거리로 새롭게 단장했다. 이곳은 품바 행렬을 그린 벽화거리, 빵과 음료를 판매하는 휴식공간, 사회자와 관광객이 어우러지는 놀이공간, 퓨전국악의 감성밴드 파인트리와 김기철 재즈밴드, 김용필 성인가요 공연을 볼 수 있는 콘서트장으로 변모했다.

또 지난해 축제 때 MZ존은 올해 스물다섯 해를 맞이한 품바 축제를 기념하기 위해 이오(25)존으로 그 이름을 바꿨다. 이오존에서는 지역 청소년들의 밴드공연과 음성래퍼캠프 페스티벌을 개최해 가족 단위 방문객이 축제를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그리고 조이무대에서는 아이들을 위한 마술과 버블·풍선아트 공연이 펼쳐졌다.

조병옥 군수는 “음성품바축제는 7년 연속 2024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문화관광축제이자 9년 연속 충청북도 최우수 축제답게 올해도 익살과 해학이 넘치는 프로그램을 풍성하게 준비했다”며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방문하셔서 축제를 함께 즐겼으면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