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가족펀드 의혹' 익성 압수수색
'조국 가족펀드 의혹' 익성 압수수색
  • 음성뉴스
  • 승인 2019.09.21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뉴스1) 김용빈 기자 = 조국 법무부장관 일가를 둘러싼 각종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20일 오후 충북 음성군의 자동차부품업체 익성 본사와 연구소 등을 압수수색을 한 뒤 압수품을 가지고 나오고 있다. 이 업체는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PE)로부터 투자를 받은 곳이다. 2019.9.20/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